join  login
name eunsoo
subject 2016.12.26

아침에 일어나기 힘들어서 민기적 거리며
그림그리러 갔다.
손바닥 만한 캔버스를 들고 깨작깨작.
재미있네..

list       

prev 2017.01.16 eunsoo
next heaven eunsoo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